이 계절의 투 톤 데코 October, 2019 가을의 무드를 더하는 데 브라운 컬러만 한 게 없다. 여기에 세련미를 배가하는 골드의 터치는 이 계절을 더욱 멋스럽게 물들일 듯.


1 엘레강스 골드 쿠션 광택이 있는 실크 패브릭에 멋스러운 블랙 자수를 넣어 럭셔리한 패턴을 완성한 쿠션은 자라홈.
2 반짝이는 지구본
골드 컬러의 얇은 철사를 엮어 지구본 형태로 만든 와이어 글로브 장식 오브제로 아마라.
3 간결한 라운드 미러
무광택 골드 소재의 프레임이 고급스러운 라운드형 오큘러스 미러는 레마.
4 브라운 월 포인트
두 가지 톤의 브라운 패브릭을 덧씌운 조각을 결합한 벽걸이형 월 장식은 상칼.
5 골드 헥사곤 테이블
반짝이는 골드 광택이 세련미를 더하는 실리트 테이블. 세 개의 얇은 판을 끼운 듯한 디자인이 멋스럽다. 헤이.
6 더욱더 포근하게
차분한 분위기를 만드는 브라운 컬러의 스웨이드를 사용한 소파로 레마.
7 메탈릭한 색채의 여운
드레스 업한 룩에 포인트 아이템으로 어울릴 만한 은은한 골드빛의 뮬. 조각품을 연상시키는 뒷굽이 유니크하다. 마놀로 블라닉.
8 우아함을 상징하는 모자
트윌 스카프로 장식해 여성스러움을 한껏 살린 페도라는 부드러운 느낌의 브라운 펠트 소재를 사용했다. 에르메스.
9 감싸는 부드러움
감성적인 베이지 브라운 컬러가 은은한 매력을 더하는 부타카 토넬라 암체어는 상칼.
10 클래식의 상징
브라운 색상의 송아지 가죽으로 만든 미니 스트랩 백. 과한 장식 없이 고급스러운 컬러와 소재, 심플한 디자인에 집중했다. 에르메스.


Editor김소현, 김민선

Photographer